대구시, 신천지 대구 봅시다

대구시는 신천지가 먼저 제출한 신자명단과 시설현황 등의 신뢰성을 검증하고 감염원과 감염경로를 규명하기 위한 행정절차로 3월 12일 10시부터 21시30분까지 신천지 대구교회와 간부사택 등 4곳에 대한 행정조사를 실시했습니다.​

>

이번 조사는 시 공무원, 경찰, 역학조사관 등 2개 반 100여 명으로 구성된 조사반이 대구지방경찰청 포렌식 분석 인력, 기술, 장비 등 행정 지원을 받아 진행됐다.

>

신천지 신자를 통해 코로나19가 대규모로 확산되었으나 신천지 측의 수차례 관련자료 지연제출로 대구시의 방역행정을 어렵게 만들었습니다.​

>

이에 대해 대구시는 지난달 28일 신천지 대구교회를 고발한 데 이어 특단의 조치로 행정조사를 실시해 신자 명부와 시설 현황, 조직 관련 등을 집중 양해했다.

신천지 대구교회 지하 1층부터 9층까지 시설 전체에 있는 PC와 CCTV의 기록영상, 조직구성현황, 유년청년부인회 회원정보, 부동산 현황 등 관련된 일체의 자료를 조사하여 핵심적으로 보이는 자료 총 41종 187건의 자료를 영치하였습니다. 또 간부 사택 4곳도 조사를 벌여 PC에 저장된 교인 명단, 시설 관련 자료를 확보했고, 노트북 등 일부는 정밀 조사를 위해 영치했습니다.

>

대구시는 새로 확보된 자료를 분석해 복음방과 센터, 집단 주거 등을 철저히 파헤치고 앞으로 신천지를 통해 코로나19가 재확산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것입니다.​

또한 신천지 창립기념일인 3월 14일을 맞아 신천지 신자들의 집회 및 소회 등이 일어나지 않도록 경찰, 구, 군과 함께 관련 시설을 점검해 강력히 대응하겠습니다.​

[행정명령]대구시내 신천지교회 관련시설 집회예배 등 금지 (3.6) 醫

>

Visits: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