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부적인 목소리와 가창력 이난영 ‘목포의 눈물’ 와~~

이난영. 특히 수백년에 한번 나올까 말까한 고고한 음색과 절조를 나타내는 천재 가수.얼마전부터 이난영의 목포의 눈물이 자꾸 생각납니다.1916년 6월 6일 전남 목포에서 태어나 이미 10대 중후반부터 국내 유명세를 탔는데 일본에서도 조선 최고의 여자가수로 유명해졌다고 해요.마침내 1935년 불후의 명곡 목포의 눈물 발표국을 잃은 조선 전체의 애창가로 폭발했습니다.단순히 노래가 아니라 우리 민족의 저력이며 뜨거운 눈물입니다. 김소월의 철쭉꽃이 생각나는 이유와 같다고 합니다.625전쟁 때 남편의 납치와 사망 소식과 이후 천재적인 남자 가수 남인수와의 불륜이지만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 이들의 사랑. 남인수의 폐결핵이 사망할 때까지 옆에 있던 이난영. 1962년 남인수 사망(남인수 1918년생, 2년 연하) 1965년 4월 11일 49세에 외롭게 사망(알코올중독 등 쇠약으로) https://youtu.be/1bIl-LF0fBs

그동안 이미자에게서 많은 가수들이 목포의 눈물을 불렀지만 이난영처럼 애切하게 곡에 빠져 감동적으로 부를 가수가 아직 없어요.이난영, 그녀는 가수라고 하기엔 너무 타고난 감성과 특유의 애달프고 가냘픈 목소리, 너무 절제된 목소리로 목포의 눈물을 마치 절개와 원한을 읊고 있는데 비해 이미자부터 김영자, 심수봉, 요즘 송가인까지… 그냥 평소에 가수들이 열심히 노래할 뿐, 아주 큰 차이가 있습니다. 어떤 분은 코막힘의 비음에 답답한 목소리라고 혹평도 하셨습니다. 잘들어주세요. 그 콧소리가 단지 기교가 아니라는 것을… 다른 가수들은 이 난영 같은 안타까움과 원한이 고도로 드러나지 않아요. 그 차이가 엄청나서 저는 너무 이난영의 ‘목포의 눈물’과 다른 가수들이 부른 목포의 눈물은 비교가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엄청난 감동의 차이가 존재합니다.100년이 지났는데 아직도 목포의 눈물 이난영을 닮게 부를 수 있는 가수가 안 나오네요….정말 유감입니다. 오래된 앨범으로 다시 들어봐도 압권. “압권이라는 말 외에는 달리 할 말이 없다.이난영 이후 많은 가수들이 부른 것을 다 들어봐도 너무 차이가 있고 이난영이 부르는 것에 반쯤 가창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미자, 주현미, 심수봉, 김연자… 요즘의 가인… 굳이 이난영과는 비교가 안 되는 수준이에요. 심수봉이 그래도 깊은 곡 해석으로 이난영에게 다가가는 가수이긴 하지만 그래도 이난영과는 목소리와 창법이 조금 달라요. 물론 김영자나 송가인보다는 한 차원 높은 수준이 심수봉이죠.그만큼 이난영의 목포의 눈물은 타의 추종을 불허할 만큼 완벽한 곡해석과 고고하고 애切한 목소리입니다.부디 한번만 그녀와 90프로 이상만큼 고고하고 절조있는 품위있게 노래하는 가수가 나타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수많은 여가수들… 그저 열심히 목포의 눈물만 불렀을 뿐이에요..이난영은 그냥 부르는 게 아니라 절조, 정절과 원한을 그대로 표현하고 당당하고 처절하게 불렀습니다. 그 차이… 이해되십니까?수백년에혼자나오는소리라..아마평생안나오는것같지만후세에아마나올겁니다. 기대할게요. 아직, 그녀의 70%도 없었습니다…….앞으로 그런 하나님이 주신 목소리와 가창력 가수가 나올 겁니다.우리는 자주 이난영의 사진을 그녀의 만년 60년대 사진을 주로 보고 있어요. 아래 사진이에요.

>

아래 사진도 60년 TV 공연으로 그녀가 세상을 떠나기 몇 년 전 얼굴입니다. 많이 상했네요. 어색한 내레이터가 노래 감상을 방해하지만, 그 당시에는 멋있다고 생각했던 것처럼… TV쇼라 그랬나 보네요.https://youtu.be/URyYRoi_B1A?list=PLTmNX6-jXpxUE-Do2TsRiIcf4oIvSB6WI&t=52

그녀가 부른 목포의 눈물은 전체 한반도의 민중과 만주 등 일본을 피해 외지로 나간 동포까지 부른 노래가 되었습니다. 1935년 발표 때 그 20살 무렵 이난영은 바로 아래 청춘의 모습이었습니다. 이 모습이 그녀의 전성기 시절의 것이에요.

>

>

또 다른 그녀의 명곡이자 형 이봉룡이 작곡한 목포는 항구입니다. 특유의 그녀의 애절한 목소리와 발성이 돋보입니다.별거 아니라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 목소리가 애切ない한 감성의 가수는 이난영도 예전에도 없었고 그 후에도 아직 없어요.https://youtu.be/_wADhLphIB4?t=32

아래 사진: 마지막까지 그녀의 연인가수 남인수와 이난영(왼쪽 두 사람)

>

그녀가 키운 김씨 스타즈를 미국에서 만났을 때…

>

>

제 아버지는 진주 출신으로 남인수, 고복수, 박시춘 등 당대 최고의 가수와 작곡가들을 옆에서 지켜보며 그들과 함께 돌며 기뻐했어요.물론 할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신 어려운 여건 때문에 비운의 무명가수로 빛을 보지 못했지만 기타와 노래, 그리고 그림 솜씨는 유명했어요.두만강의 김정구보다 고복수나 남인수, 이난영을 당대 최고로 인정했고 기타를 치며 황성의 고적을 제 아버지는 고복수를 많이 닮은 얼굴이고 목소리도 비슷하지만 고복수와는 비교가 안 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우리 아버지도 이난영과 황금심을 여가수로서는 최고라고 인정했다. 특히 이난영은 말할 것도 없다고 말씀하셨죠.이미자나 다른 가수들과는 확실히 격이 다른 가수죠. 저도 이제야 그 뜻을 알겠어요. 나이가 들면서 아버지가 좋아하는 고복수의 황성옛터와 그 아내의 소녀같은 외모와 모습으로 당시 남성들의 인기였다는 황금심의 충실한 당신을 만나봅니다. 그런데 이 동영상은 이들의 전성기 발표 때보다 한참 뒤. 60년대 TV에서 방영된 모습이에요.그들이 발표한 20대 시대의 모습과 목소리가 아닌게 아쉽네요. 그거 알아봐요~ 고복수 : 타향살이 serviceapi.nmv.naver.com/flash/convertIframeTag.nhn?vid=E8486425DCED73B01110FE44E375996D932D&outKey=V128fa2c31d052ca9beb1da0b300a64198f86cb858a33bdd1b7b1da0b300a64198f86&width=544&height=306

황금심: 알뜰한 당신 https://serviceapi.nmv.naver.com/flash/convertIframeTag.nhn?vid=BE7DB4320610D0D44D640FC3B833223888E9&outKey=V1210964397f2e5af917020b7933a170cba144a3441e106cea72c20b7933a170cba14&width=544&height=306

2009년 특집 다큐멘터리 이난영 그녀의 노래와 생애에 대해 알 수 있는 자료입니다.https://youtu.be/uUed3Cjskt8?t=51

​​​​

Visits: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