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전 국가·지역 여행경보 1단계 봅시다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확산되면서 외교부가 전국과 지역에 여행경보 1단계를 발령했다고 합니다.

>

외교부는 코로나 19개 세계적 확산으로 여러 나라(지역)에 출입국 및 이동제한 조치를 시행하는 등 우리 국민의 안전관련 불확실성이 증대하는 동시에 해외에서 우리 국민의 감염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3월 19일(목)부로 이전에 여행경보가 발령되지 않았던 전국·지역에 여행경보 1단계(남색경보, 여행유의)를 발령했다고 한다.이번 여행경보 발령은 한국 정부의 특별입국 절차가 전 세계 입국자에 대해 확대 적용되는 국내 방역상황도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를 위해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여행 예정국(지역)의 코로나19 감염 상황과 출입국 및 이동제한 조치 현황을 이해하고 여행의 필요성과 시기 조정을 면밀히 검토해 해외에 체류 중이라면 코로나19 감염 피해에 전파되지 않도록 신변 안전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는 것.외교부는 각국 지역의 코로나 확진자 발생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 조정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검토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Visits: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