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해빙기 건설현장 코로 ??

>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3월 1일부터 24일까지 대형 건축공사 현장을 대상으로 민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했습니다. 이번 점검은 해빙기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 예방과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한 것으로, 관련 전문가와 공무원들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대형 공사장 등을 점검했습니다.관내 연면적 1,000m2 이상 공사현장 20곳 중 바닥파기 공사를 진행 중인 1곳에 대해 원지반 상태, 시공의 적정성, 지반침하 등을 점검하고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했습니다. 또한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상주감리현장 13곳을 대상으로 소독제 등 위생용품 확보 여부를 포함하여 외국인근로자 현황, 사업소(사무실, 휴게실 등) 청결 및 소독상태 등을 중점적으로 이해하였습니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현장 점검에서 지적된 사항은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사고 발생을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라며 건설현장의 안전사고 예방과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Visits: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