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후기 및 결말 해 정보

>

사라진 시간 (20.06.18) 정진영 (감독) 조진웅 / 배수빈 / 정해균 / 차수영 미스터리 / 15세 관람가 / 105분 / 한국

>

>

​​

6월 18일 개봉되어 현재 한국 박스오피스 4위를 기록중인 영화 <사라진 시간>은 한적한 소도시의 시골마을 외지인이 의심스러운 화재사고로 숨지는 사건이 발생합니다. 사건 수사를 맡은 형구(조진웅)는 마을 사람들의 수상한 낌새를 눈치채고 단서를 추적하기 시작한다. 그러다가 한순간에 내 인생이 통째로 바뀌는 충격적인 상황에 빠지고 집도 가족도 직업도 다 사라지게 됩니다. 순식간에 사라졌던 과거의 기억과 인생을 되찾기 위한 한 남자의 고군분투를 그린 영화< 사라진 시간>입니다. 이 작품은 유명 배우 정진영이 감독으로 첫 연출을 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그 정도로 유명 배우 조진웅을 비롯해 배수빈 정해균 차수영 이성빈 장원영 등이 출연했다. 우선 이 작품은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려 있다. 105분이라는 러닝 타임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이야기의 흐름을 어느 정도 보고 갈 무렵입니까? 그 정도로 결말을 내 버리기 때문에 다소 당황하기도 합니다. 그래서인지 관객의 만족도를 못 채운 것 같아요. 너무 많은 걸 보여준 건 아니지만 감독님이 말하려던 연출이 다소 둔했던 것 같아요. 영화가 불친절한 것은 아니에요. 정진영 감독의 두 번째 작품이라면 얘기가 달라지겠지만 첫 연출이라는 걸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영화인 것 같아요. ​​​​

>

>

>

​​

그럼 이제 영화를 보면서 느꼈던 개인적인 해석으로 한번 이야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제가 받아들인 영화에 대한 해석은 두 가지입니다. 사라진 시간이라는 제목도 영어 제목인 Me and Me도 어느 정도 평행하지 않을까 싶어요. 극중 수혁(배수빈)과 이용(차수연) 부부에게는 말할 수 없는 비밀이 하나 있었대요. 매일 아침 다른 사람이 된다는 비밀을 가지고 있었어요. 그리고 부부는 누전으로 인한 화재사고로 목숨을 잃는다. 그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가 바로 형구(조진웅)였습니다. 그런데 ‘형구’가 술에 취한 뒤 깨어나서는 화재 사고로 죽은 부부의 집이 자기 집이 돼 있었대요. 원래 자신의 직업이었던 경찰의 인생도 없어지고 가족도 다 없어졌대요. 여기서 제가 처음으로 해석할 수 있었던 것은 ‘수혁’과 ‘현구’가 같은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다른 사람이 된 수혁이 만난 사람이 바로 ‘현구’였나 싶어요. 또는 ‘현구’가 자기 내면에서 만난 사람이 ‘수혁’일 수도 있고. 영화 초반에 마을 주민들 중에 ‘여행자’라고 적힌 유니폼을 입은 남자가 있었대요. 대체로 축구 선수의 이름이나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있을 텐데, 남성의 유니폼에는 「여행자」라고 쓰여 있었습니다. 아래는 수혁이 되어 도는 ‘형구’, 내일은 ‘형구’가 되어 도는 ‘수혁’은 나그네 삶과 많이 닮았다고 합니다. 정처 없이 잠시 머물다 떠나는 나그네 인생은 어쩌면 수혁과 형구만의 얘기가 아니라 우리네 인생도 가리키는 게 아닐 수 있다고 했다. 한번오면세상의우리도또한잠깐머물었다가떠나니까요. ​​​​

>

>

​​

두 번째로 해석할 수 있었던 것은 전생을 기억하는 환생입니다. 뜨개질로 알 수 있는 것은 실입니다. 대체로 ‘생명’을 의미하는 것으로 인간의 삶을 의미한다고 볼 수 있겠죠. 그 뒤에 등장한 것이 고라니 시체이고, 여기서 고라니는 동물을 의미하는 것으로 환생을 가리킨 것이 아닌가 생각했다. 형구(조진웅)가 수사를 위해 마을회관에 들어왔을 때 장면이 하나 있습니다. 마을 어르신들의 생일상이라고는 하지만 분위기만 봐도 제 사상이 꽤 느껴졌어요. 그 후에도 마을 어르신들이 ‘형구’에게 제사 음식을 만들어 줍니다. 죽은 아내의 기일이라면서요? 이미 이 두 장면을 보면 ‘형구'(수혁)가 극락세계에 있거나 환생을 뜻한다고도 볼 수 있습니다. 온천에서 우연히 만난 뜨개질 강사 조희(이성빈)와의 장면도 눈여겨볼 만하다. 그녀가 ‘형’을 데리고 간 것은 절이었습니다. 지금까지 영화를 통해 보여줬던 몇 가지 장면을 토대로 하면 불교에서 의미하는 것과 비슷하죠. 마지막 결말은 현구와 조희가 있던 온천에 수혁 부부가 들어온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현제 ‘현구’의 전생이 ‘수혁’이고 ‘조희’의 전생이 ‘이영’이 아니었던가? 전생에 하지 못했던 사랑을 더 깊게 할 수 있도록 두 사람에게 인연을 만들어 준 것은 아닐지도 모릅니다. ​​​​

사라진 시간 예고편

현재의 상영작 리뷰

https://blog.naver.com/forsea5999/222004851585

https://blog.naver.com/forsea5999/221989883038

https://blog.naver.com/forsea5999/221943848642

* 공감은 가슴깊이 감사합니다~*

Visits: 22